비상장 뉴스 Home 공시/뉴스 비상장 뉴스
  제목 : 11번가, 물류 스타트업 바로고와 맞손…아마존과 협력 앞둔 준비 작업? 크게보기 작게보기 목록보기
2021년 02월 22일 14:22 안경무  


   11번가, 물류 스타트업 바로고와 맞손…아마존과 협력 앞둔 준비 작업?




11번가가 물류 스타트업과 손을 잡았다. 지난해 아마존과의 협력을 공식화한 11번가가 배송 역량을 키우며 본격적인 사업을 위해 큰 그림을 그리고 있다는 분석이 나온다.
11번가는 바로고의 제3자 배정 상환전환우선주(RCPS) 신주 약 250억 원 규모를 취득한다고 22일 밝혔다. 11번가는 신주 인수를 통해 약 7.2%의 바로고 지분을 획득하게 된다.
이를 통해 11번가는 이태권 바로고 대표, 딜리버리히어로코리아(DHK)에 이어 바로고의 3대 주주가 된다.
바로고는 국내 이륜(오토바이) 배달대행시장을 이끄는 업체다. 전국 1000여 개의 허브(지사), 5만4000여 명의 등록 라이더, 10만여 명의 등록 상점주와 함께하고 있다. 바로고의 지난해 거래액은 2조9165억 원으로 전년(1조960억 원) 대비 166% 증가했다.
이 때문에 업계에서는 11번가가 배송 역량 확보를 염두에 두고 이 같은 투자를 단행했다는 분석이 나온다.
향후 아마존과의 협력을 위해 배송 서비스 강화는 11번가의 선결 과제로 평가된다. 전국적인 물류망을 갖춘 쿠팡과 수도권에서 신선식품 중심으로 풀필먼트 시스템을 구축한 신세계(SSG닷컴)에 비해 배송을 전적으로 외부에 의존하는 상황이기 때문이다.
실제 11번가는 지난달부터 SSG닷컴 새벽배송 서비스와의 연동을 통해 '오늘장보기' 서비스를 강화하며 배송 역량 강화에 힘을 쏟고 있다. 11번가는 올해 GS프레시몰 새벽배송 도입도 준비 중이며, 이외에도 새벽배송이 가능한 서비스를 확대해 11번가 내에서 쇼핑 편의성을 높인다는 방침을 세웠다.
업계에선 우선 11번가와 바로고가 식품을 넘어 화장품과 생필품 등으로 배달 영역을 넓힐 것이라는 전망이 나온다.
11번가 관계자는 "구체적으로 정해진 바는 없지만 바로고와 배송 관련 협력을 논의하고 있다"라면서 "이륜차를 활용한 근거리 물류망을 활용한 도심 거점 사업 등 신사업을 검토 중"이라고 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11번가, 물류 스타트업 바로고와 맞손…아마존과 협력 앞둔 준비 작업?

 

비상장주식거래, 장외주식시장 NO.1 38커뮤니케이션        광고 문의 : ☎ 1644-3830 (38커뮤니케이션)

비상장뉴스,비상장주식,장외주식,장외시장,인터넷공모,비상장주식거래,장외주식시세,장외주식거래,장외거래,비상장주식매매,장외주식시장,주주동호회,비상장주식시세,장외주식시황,IPO공모주,인터넷공모주,IPO뉴스,상장예정,스팩,공모주,기업공개,공모공모청약일정,신규상장,공모주청약,프리보드,3시장,IPO주

OTC38

      회사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정보제공윤리정책
코넥스38 로고
Copyrightⓒ (주)38커뮤니케이션. All rights reserved.      
사업자등록번호 : 108-81-21496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19-1912호
TEL. 1644-383011 FAX. 02-6124-6333    기사배열 책임자: 이수명   기사배열 기본방침
장외주식시장, 장외주식 시세표, 장외주식매매, 비상장주식 시세표, 비상장매매, 장외주식거래, 장외주식 현재가, 장외주식 기업분석,IPO공모
본 게시판에 게시된 정보나 의견은 38커뮤니케이션과 아무런 관련이 없으며 게시물의 내용과 관련하여 발생한 법적 책임은 게시자
또는 이를 열람하는 이용자가 부담해야 하며, 당사에서 제공하는 증권정보와 분석자료 및 주식시세는 단순정보제공을 목적으로 하며
장외주식 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음. 투자간 매매는 일체 개입하지 않으며 정보 및 거래에 대한 손익책임은 투자자 본인에게 있습니다.